StikyNot.exe_I0064_0409

짧은 거제도 생활이 끝나고, 지금은 부산에 있습니다.

제대 후에 여러 가지 경험들을 많이 늘려 보자는 취지로 시작한 일, 몸 건강히 마무리할 수 있었습니다. 위험하고 힘든 일이었지만 중공업 쪽 경험이 많은 친구 덕분에 많은 도움이 되었답니다.

폰카메라로 간간이 찍었던 내용들을 올려 봅니다.

P080827001
숙소(누군가의 발이 보이는군요)

▲숙소에서 아침 6시에 일어나 자전거를 타고 부리나케 회사로 달려갑니다.

P080904001
아침 식사(밥과 분식 중 선택)

▲입구에서 가장 가까운 식당을 찾아(식당이 여러 곳이랍니다) 빨리 아침을 먹고,

P080904003
일 나가기 전의 모습

▲사무실까지 이동해서 복장착용을 합니다. 안전모, 안전벨트, 안전화는 필수죠.

P080828014
파이프 유닛 족장(교육장 내 설치)

▲이러한 구조물을 '족장'이라고 하는데, 족장이 쓰이지 않는 선박이 없답니다. 이 족장을 해체하고 정리하는 일을 했습니다.

P080903002
중공업 현장 #1

▲쉬는 시간이면 선박 바깥으로 나와 담배 한개피의 휴식을 취합니다. 저는 갈증이 너무 나서 물을 엄청나게 먹었던 기억이 나는군요.

P080904005
중공업 현장 #2

▲사진에 있는 고개 숙인 아저씨(?)는 저희와 같은 시기에 일을 시작한 분입니다. 중공업 일은 몸을 많이 쓰는 일이니 쉬는 시간마다 조금이라도 체력을 아껴야 하죠.

P080904007
중공업 현장 #3

▲시간을 보니 점심 시간에 찍은 사진이네요. 인명사고가 잦은 중공업 현장에서는 그 무엇보다도 '안전'을 많이 부르짖습니다. 아침에 조회를 할 때도 '누가 어떻게 다쳤고 죽었다'는 이야기로 시작할 만큼 살벌한 분위기랍니다.

회사 정문에 있는 무재해 목표 300일 중에 일주일을 잘 넘지 못하더군요.

몸에 아무런 탈 없이 나올 수 있어서 다행이라 느끼고 있습니다.

P080907001
마지막 날, 짐을 꾸리며

▲오랫동안 일하지 못한 아쉬움을 뒤로 하고 짐을 쌉니다.

P080907016
거제도를 뒤로 하며(버스에서)

이번에도 추억 하나가 늘었습니다. 땀흘려 열심히 일하는 것이 얼마나 기분좋은지에 대해서 배웠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많은 시간을 함께했던 친구와 관계가 돈독해진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이제는 조금 휴식을 취하고 미뤄둔 포스팅을 하려고 합니다. 기대해 주세요.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꾸리 2008.09.11 16: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고하셨습니다~
    땀으로 일궈내 그 노력이 앞으로 더욱 빛을 발하리라 믿어 의심치 않아요~
    노력한 만큼 얻어내는 것이 진실~~

    앞으로 다양한 글 기대할께요~

  2. 용갈햏 2008.09.11 2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헛, 운영자님 삼성 조선소 다니셨네여. 눈팅만 하다가 이 글보고

    발자취 남깁니다.

    저 집이 거제 고현이거든요 ㅎㅎ

  3. 용감한티카 2008.09.12 07: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험하고 고된 일이었을텐데,
    몸 건강히 마치셨다고 하니 다행입니다.
    그리고, 돈주고도 못하실 귀중한 경험 하신만치,
    앞으로의 일들도 뜻한바 모두 이뤄내시고요.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4. Aralove 2008.09.12 0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고하셨습니다.
    고생많으셨구요. 추석 잘 보내세요 ^^

  5. Krang 2008.09.12 2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다녀오셨군요.
    해군출신이라 배를 보니 설레이(..지는 않네요..-_-;;)
    추석을 알차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

  6. 호박 2008.09.13 2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구남편이 거제도 조선소에서 잠깐 일을했다던데.. 갑쟈기 그생각이^^
    뜬굼없이 말이죠.. 긁적!

    호박은 하루종일 대청소하고, 오후에 시댁갔다가 음식하고
    좀전에 넘어옴(--^) 낼아침 일찍 또 시댁가야허고.. 휴~
    명절은 괴로바(ㅠㅠ) 온몸에서 기름(음식)냄새가.. ㅋㅋ

    행복한 추석아침 맞으시길요~ 꾸벅!

  7. 맨큐 2008.09.17 0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생 많으셨습니다.
    많은 추억들을 얻으셨다니 부럽네요. ^^

  8. 카타엔 2008.10.26 1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근에 거제 다녀와서 조선소많이봤는데ㅎㅎ
    고생 많으셨겠어요^^ 수고하셨어요~

  9. OLokLiR 2009.01.24 23: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제가 거의 매일 보는 풍경이 사진속에 있네요...

    저희 동네도 한번 오셨었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