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ud first, Mobile first를 외치는 새 CEO 하의 마이크로소프트 컨퍼런스를 들으러 갔습니다. 오늘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어진 TechDays 2014는 개발자들을 대상으로 한 세미나였습니다. 저는 개발자는 아니지만(?) 새 MS CEO를 보기 위해 가봐야겠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하지만 아침에 일어나 보니? 오전 9시… 망했어요. 그래서 제일 기대하고 있었던 사티아 나델라(Satya Nadella)의 키노트를 못 들었습니다…ㅠㅠ

▼ 사티아 나델라 CEO는 어디에?? 난 무슨 일을 한거지?? 네. 제대로 지각했네요. 실망인걸

2014-09-24 TechDays2014 017

※ 사진을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습니다. 아래에 나오는 사진들이 좀 작게 보이면 클릭해서 원본 사이즈로 보세요.

 

폴리글랏 프로그래밍의 시대 - 임백준님

▼ 늦게 갔지만… ^^; 임백준님의 강의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폴리글랏 프로그래밍 시대를 제대로 살아가려면 어떻게 변해야 하는지 역설하셨습니다. 폴리글랏이란 말 자체도 잘 모르긴 하지만.. 최근에 ZDNet에 올라온 임백준님의 칼럼에 좋은 이야기가 많더군요. 국내 개발자들의 아픔도 잘 이해하고 있는 분인 것 같습니다.

WP_20140924_001

혹시 다음 번에도 강연을 들을 수 있다면 – 한국 개발자들의 해외 진출에 대해 조언을 얻을 수 있는 자리가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 생겼습니다.

 

MS의 크로스 플랫폼 전략 소개 - 박중석님, 김명신님

▼ 박중석 차장님의 발표. 잠시 바깥에 있다가 들어와서 김명신 부장님 사진은 못 찍었네요.

2014-09-24 TechDays2014 001

▼ 마이크로소프트의 경쟁자들은 강력해지고, 나날이 거대해지고 있죠. 그 어느 때보다도 위기감이 큰 요즘입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02

▼ 역시 영상으로 보는 파트너들의 인터뷰가 가장 와 닿는 것 같습니다. 누가 만들었는지는 몰라도 참 잘 편집했더군요. 진솔함이 느껴져서 좋았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03

▼ 윈도우 플랫폼에서 앱/게임 대작 타이틀들을 많이 만날 수 있는 날을 기대해봅니다. 제가 아이폰을 사려고 마음먹지 않게 말이죠~(지금 쓰는 윈도우폰도 충분히 좋아요! 다만 앱이 없을 뿐…ㅠㅠ 좀 더 분발해주세요.)

2014-09-24 TechDays2014 004

▼ 제 기억에 애플 사이트에서는 윈도우 스크린샷만 보이고, Windows 라는 브랜드 자체는 잘 언급하지 않더군요. 그리고 Google에선 Microsoft의 제품은 아예 없는 것처럼 묘사되는 느낌을 많이 받습니다. 그렇다면 마이크로소프트는? 여러 플랫폼을 많이 지원하는 점을 강조하며 기꺼이 안드로이드와 매킨토시를 언급하고 있었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06

예전에는 파트너들을 멀리서 불러모았다면, 이제는 반대로 모시러 가야 하는 시대 – 겸손해진 마이크로소프트를 만날 수 있었습니다. 그 어디에서도 ‘우리는 되는데 얘네는 안되는 기능이야~’라는 메시지를 읽을 수 없었습니다. 거의 모든 플랫폼을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만 있었습니다. 가슴이 찡하더군요.

 

Azure WebSite로 글로벌 웹사이트 구축 - 이건복님, 김영재님

점심 시간 이후로 트랙이 4개로 나뉘어졌는데… 중간 위치에서 트랙 2를 계속 들었습니다.

▼ ‘진짜’ 글로벌 웹사이트죠… 미국 외에도 세계 각국에 데이터센터가 위치하고 있었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13

▼ 개발자가 아니라서 모든 이야기가 신기하게 들렸던 하루. 먼 곳에 있는 강력한 컴퓨팅 파워를 적절히 끌어다 쓸 수 있는 재치가 있어야 하는 시대인 것 같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12

▼ 아름다운 Microsoft Azure 대시보드. 내부에 인포그래픽 전문가가 있나 봅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14

웹으로 모든 것이 통일되는 시대이니 Azure WebSite는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기본인 것 같구요. 아마존 등 경쟁자에 비해 편리하고 빠른 속도를 제공하기 위해 크게 힘쓰는 분야인 듯 합니다.

 

Azure AD를 통한 Identity 일원화 – 백승주님, 최한홍님

▼ 인프라 엔지니어가 되고 싶은 저에게 많은 도움이 되는 세션이었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18

▼ 마이크로소프트 제품이 아니라, 인터넷에서 많이 쓰이는 솔루션들을 Azure AD로 인증 받을 수 있게 제공하고 있습니다. 2400+!

2014-09-24 TechDays2014 024

▼ 비주얼 스튜디오는 역시 좋은 툴인 것 같습니다. 이젠 클라우드 개발까지. Azure에서 발급한 키 몇 개만 넣으면…이 아니라 자동으로 비주얼 스튜디오에서 이런 작업들이 필요 없이, 스스로 연결까지 처리해주더군요. 신기했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30

▼ SSO를 위해 Windows Server AD, Azure AD를 모두 지원하는 모습!

2014-09-24 TechDays2014 032

▼ 이제는 개발툴에서도 클라우드 서비스에 로그인하는 모습을 자주 보게 되겠네요. 재미있는 개발 방식이 많이 생길 것 같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33

▼ 요즘 제가 골머리를 싸매고 있는 Active Directory가 클라우드까지 범위를 넓히다니요! 아… 배울 게 태산이네요.

2014-09-24 TechDays2014 038

▼ 기술이 태어난 배경에 설명해주실 때가 가장 좋은 것 같습니다. 비유가 있어서 재미가 있습니다. 기억에 오래 남더군요. 시간이 짧아 아쉬웠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25

 

Azure로 모바일 서비스 만들기 – 김대우님, 김동욱님

▼ 엄청나게 흥미진진하게 세션 설명을 해주신 김대우 부장님. 열심히 말씀하시는 모습이 여기까지 느껴졌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47

▼ 마이크로소프트 애져에서 VM, 웹 서비스, 모바일 서비스 등을 제공하기 위해 어떤 기술들이 이용되는지 보여주는 표입니다. 엄청나네요. 맨 밑에 java와 PHP, node.js, python이 인상적입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51

▼ 미려한 데모가 있어서 좋았습니다. 간단하면서도 머리에 쏙 들어오는 데모!

2014-09-24 TechDays2014 059

▼ 칼퇴 시에는 HOME을, 야근 열매를 먹었다면 WORK….

2014-09-24 TechDays2014 061

▼ 서버 상에서 처리되는 스크립트가 테스트 시 개발자의 부담을 줄여주는 것 같았습니다.(잘 모르니 추측해서 쓰게 되네요. ㅎㅎ 개발은 핵심적인 것만이라도 좀 배워야겠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63

▼ iOS와 Azure를 연결해 푸쉬 알림을 쉽게 내보내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데모도 큰 문제가 없었고. 두 분 다 편안해 보이셔서 좋았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64

▼ MSP 7기이신 조영수님의 찬조출연으로… Visual Studio 부채를 만져봤습니다. 오후 시간도 꽤 많이 지나가는 시점이었습니다.(옆에서 너무 많은 상품을 타가니 질투가 나더군요..ㅎㅎ)

2014-09-24 TechDays2014 066

 

전지전능 Azure IaaS - 신현석님

▼ 그래도 인프라와 관계가 클 것 같다고 생각해 Azure IaaS를 들었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67

▼ 역시 MS의 미래는 파워셸(PowerShell)인가요? ㅎㅎ 데모를 착오 없이 하기엔 파워셸이 최강인 것 같습니다. VM 생성부터 웹 서버로 만들기 위한 여러 데모를 미리 준비한 스크립트로 물 흐르듯 진행하는 모습이 좋았습니다. 옛날에는 스크립트로 뭔가를 하는 걸 보면 준비가 덜 되었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이제는 반대라는 생각이 듭니다. 클라우드에 잘 먹히는 좋은 스크립트는 인프라 엔지니어에게 보배와 같은 느낌이네요.

2014-09-24 TechDays2014 070

▼ 마이크로소프트의 미래전략부터 Windows Azure! Azure! Azure! 를 접할 수 있었던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2014-09-24 TechDays2014 071

마이크로소프트 분들이 열성을 다해 이야기하는 모습에 속으로 많이 응원하고 온 하루였습니다. 스무스한 진행도 좋지만 데모가 실패하더라도 끝까지! 고쳐내는 모습을 보여주세요! ㅎㅎ

 

덧1. 최근 서피스 프로 3를 구입했습니다. 리뷰/후기는 아크윈에 업로드할 예정입니다. 기대해주세요.

덧2. 윈도우폰 브랜드에서 ‘폰’을 뺀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곧 아크폰 블로그도 아크윈과 통합하거나, 주제를 바꿔야 할 것 같은 느낌이 드는데요… 이 문제는 좀 더 깊게 생각해볼 예정입니다.

덧3. 오늘 세미나에서 메모한 내용을 OneDrive에 올렸습니다. 관심 있으신 분은 참고하세요.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