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앤미디어 파트너이시고 2008 다음 블로거 기자 상을 수상하신 고수민님의 ‘뉴욕에서 의사하기’ 블로그의 좋은 글들이 책으로 엮어져서 나왔습니다. 바로 ‘뉴욕의사의 백신 영어’인데요, 저는 이번에 운좋게도 태터앤미디어 품앗이를 통해 한 권을 얻게 되었습니다. 고수민님께서는 평소에 의학적인 지식 뿐만 아니라, 영어 공부에 대한 유익한 글들을 많이 발행하시기 때문에 정말 널리 알려 지신 분입니다.

저도 영어공부의 필요성을 뼈저리게 느끼곤 있지만, 게으름으로 인해 제대로 공부하지 못했는데요, 이번 책을 읽고 저에게 맞는 공부 방법을 한번 찾아 보려 합니다.

▼ 빠르게 ‘뉴욕의사의 백신 영어’를 받아 보는 기쁨….

002 [50%]

▼ 특별판(?)인가요? ^^ 물티슈가 들어 있습니다. 바깥에는 책과 동일한 디자인의 그림이 인쇄되어 있네요.

003 [50%]

▼ 책 표지가 참 예쁘게 나온 것 같아요. 저는 가 본 적도 없는 저 거리에서, 의사라는 전문 직업을 하고 계신 고수민님이 대단하게 느껴집니다.

004 [50%]

▼ 고수민님께서 얻은 노하우가 이 책에 고스란히 들어 있다고 합니다. 얼른 읽어봐야겠습니다.

005 [50%]

덧. 평소 영어에 대해 막연한 거리감을 느끼고 수능 이후 영어 책을 들여다 보지도 않았습니다. 이 책을 조금 읽고 있으니 영어 공부에 왕도는 없다는 것이 다시금 느껴집니다.

막연히 문법 책, 단어장을 들여다 볼 것이 아니라는 생각이 듭니다. 영어 공부를 하며 느꼈던 솔직한 마음을 표현한 이 책에서, 내가 어떤 식으로 공부해야 하는지 먼저 점검해 보려 합니다.

좋은 책을 만들어 주신 고수민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